비오는 날 실내 데이트 | 스타벅스 리버사이드 팔당DT점

회사선배가 추천해서 알게 된 팔당댐 스타벅스 매장. 2017년 4월에 개장해서 오래되지 않아 깨끗하고 전망이 멋지다는 말을 듣고 가 보았습니다 : )


▲언덕배기에 있는 스타벅스 리버사이드 팔당 DT점.

남양주시에 있어 서울 중심기준 대략 4~50분 걸리는 것 같습니다. 주말엔 시외로 놀러가는 차량이 많아 헬게이트가 열릴 것 같았는데 11시쯤이라 그런가 생각보다 막히지 않았네요. 그래도 주말은 개인적으로 비추!


▲도로 사이사이 스타벅스 표지판이 따로 있어 길찾기는 나쁘지 않은편.

건물이 깔끔하고 드라이브 스루가 있었습니다. 그 덕분에(?) 주차장이 더 좁아 보이네요. 일몰 시간에 방문하면 주차문제로 고생할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한강뷰에 일몰을 볼 수 있는 위치에 있는 만큼 일몰시간을 계획한 손님들이 많지 않을까요?


▲스타벅스 주차장과 드라이브 스루. 주차장은 협소한 편.

1층 - 드라이브 스루, 2층 - 계산대와 테이블, 3층 - 루프탑 으로 구성되어 있고, 1층 입구에는 엘리베이터가 있습니다. 루프탑에서 전망을 감상하고 싶다면 2층을 거치지 않고 바로 올라갈 수 있군요.


▲2층은 천장이 높고 통유리로 되어 있어 사방이 시원하게 트여있다.

2층 전체 넓이 중 계산대와 진열대가 차지하는 비중이 많아 좌석이 많은 편이 아닙니다. 창 가까이 놓여 있는 테이블은 더욱 만석이군요. 우연히 좋은 자리를 잡아 커피와 베이글을 시켜 둘러 봤습니다.



▲감자 베이글은 처음 먹어 봤는데 담백하고 좋음!

확실히 유리창 너머로 보이는 풍경이 멋지네요. 페러 글라이딩을 즐기는 장면도 간간히 보입니다. 아래는 자전거 도로가 있어 보는 재미도 있네요.


▲스타벅스 매장 밖엔 경치를 구경할 수 있는 난간이 있고
길을 따라가면 자전거 도로로 나갈 수 있다.

3층에는 넓은 소파형식의 좌석이 넓게 준비되어 있고 유리로 된 적당한 높이의 보호창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테이블은 없고 천장도 없어 실제 제가 갔던 날 비가 오기 시작하니 소파가 그대로 젖는 상황이 발생했습니다. 시트를 만져보니 재질이 방수재질 같아 보이긴 했지만 찝찝한건 어쩔 수 없네요 : ( 그래도 날씨가 화창할 때 노을을 보면 정말 멋질 것 같네요.


▲ 3층. 끝내주는 위치에 끝내주는 전망. 유리가 높은 편이라 아이들이 뛰어 놀아도 안심.

3층에서 한강을 보면 좌측에 하남 스타필드가 보입니다. 저희는 11시 정도에 스타벅스를 와서 커피를 마시며 구경하고 매장을 나와 그대로 하남 스타필드를 구경했죠. 동선을 이렇게 잡으니 주차비 걱정 없이 하루종일 놀 수 있었습니다. (스타필드 주차비 무료) 여유가 생기는 날 한적하고 운치 있게 한강뷰를 보며 커피 마시기 좋은 곳 같네요. 이 쪽 길이 워낙 데이트로 유명(?)해서 주변에 구경거리도 꽤 있죠. 가보세요! 추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재미있는 고양이 캣타워 영상
"꿈의 디자인 야옹하우스를 찾아서 | Amazing Cat House"


▲꿈의 집은 반드시 있다.

여러분은 사랑 고양이와 함께 어떻게 살고 싶습니까? 또한 쾌적하게 살 수 있도록 어떤 연구를 하고 있습니까? 21세기(회사명)는 고양이가 이상적인 집을 찾는 여행을 그린 웹 동영상 '꿈의 디자인 야옹하우스를 찾아서 | Amazing Cat House "를 공개했습니다.


▲꿈의 캣타워를 찾아 여행을 떠나는 한 고양이. 여행 도중 다른 고양이들을 만나고 그들이 사는 집을 본다.


▲아무리 찾아봐도 자신이 그리던 곳은 나타나지 않는다.


▲ 고양이는 길고 긴 여행 끝에 자신이 그리던 캣타워를 찾아내게 되는데...

"집 찾기는 여행이다"라는 컨셉으로 집을 찾고자 여행을 떠난 1마리의 고양이의 모습을 그린 영화입니다. 우리 인간과 같은 다양한 집을 봐도 좀처럼 만족하지 않는 주인공의 고양이. 그런 고양이가 전에 본 적도 없는 듯한 세련된 건물 디자인 야옹하우스가 나타납니다. "디자인 야옹하우스"란 도대체 어떤 것 일까요!?

동영상에 등장하는 '디자인 야옹하우스'의 캣 하우스의 공식 사이트는 이쪽.

 디자인 야옹하우스

"디자인 야옹하우스"는 고양이 전문 동물병원 도쿄 고양이 의료 센터 핫토리 행복 원장의 감수 아래, 고양이가 요구하는 요소를 겸비한 캣타워 입니다.


▲대박... 내가 들어가서 살고 싶네 ㅋㅋ


▲이 곳은 모든 고양이들이 꿈에 그리던 캣타워. 피아노 건반과 LP는 고양이 스크래쳐 ㅋㅋ

영상에서 고양이는 집안 곳곳을 다니며 쾌적하게 생활을 영위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진정 고양이를 위한 꿈의 공간이 아닐 수 없네요. 장난감 부터 고양이 전용 욕조에 소파, 그리고 물고기가 나오는 TV까지 천국입니다.


▲ 러그에서는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두더지 게임! 그리고 욕조도 딱 고양이 사이즈 ㅋ

사이트에 들어가 보면 일본에서 응모에 당첨되어 가정에서 사용하고 있는 실사용 영상도 있으니 한번 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아무쪼록 동영상의 고양이처럼 모든 고양이들이 자신들이 꿈꾸던 캣타워를 만날 수 있으면 좋겠네요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트럼프 악수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 이전부터 이슈가 되어 왔던 것 중 하나는 바로 트럼프의 악수방법 이었다. 워낙 190cm가 넘는 장신인 데다가 강한 악력으로 악수를 해 상대방을 압박하는 것으로 유명했던 것. 악수는 상대방의 의지와 마음을 전달하는 기본적은 행동인 만큼 트럼트의 악수는 그의 성격을 대변해 주는 행동과 같았다. 그리고 가장 유명했고 이슈가 되었던 것은 바로 일본 아베 총리와의 악수.


▲전 세계적으로 이슈가 된 악수와 아베의 표정



▲그리고 구글을 검색하면 쏟아지는 아베와 트럼프의 악수 이미지

그 이후 트럼프를 만나는 세계의 정상들은 어떤 식으로든 대비를 준비하려 하지 않았을까 싶었고, 역시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은 입을 꽉 다물고 독기를 품은 채 자신만의 방법으로 트럼프와의 신경전을 나눴다. 지지않을 만큼의 강한 악수로 말이다.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입을 주목

이렇게 불과 4개월도 되지않은 시간에 크게 이슈가 된 트럼프의 악수는 이번 문재인 대통령의 방미에서도 큰 관심사였고 어떻게 진행될지 국내는 물론 외신에서도 많은 관심거리였다. 그리고 물론 어디로 튈지 모르는 트럼프의 악동같은 돌발행동도 포함해서.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의 악수


결과적으로는 특별한 이벤트 없이 악수가 진행되었다. 조금 힘을 주는 듯 한 문재인 대통령의 표정도 보였고, 마찬가지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표정도 볼 수 있었지만 많은 사람들이 기대(?)하는 문제는 없었다. 서로가 왼손으로 팔꿈치와 어깨를 다독이는 행동만 보였을 뿐 그외엔 특별히 튀는 부분 없는 악수였고, 무난한 외교의 시작을 알렸다.

이런 트럼프의 악수는 비신사적이거나 무례한 행동은 사실이겠지만 그 특이한 행동을 대비하기 위한 하나의 탈출구를 고민해야 하는 상대방의 입장에서는 확실히 골치 아픈 행동인 것 같다. 생각하지 않아도 될 일을 하나 더 추가해야 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이런 악동같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서 어떤 식으로 효과적인 외교를 해 나갈지 앞으로의 문재인 대통령과 정부의 역할이 주목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