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중독 예방 및 대책 과 주의점?
출처 :
https://sk-imedia.com/syokucyudoku-7480.html


눅눅한 공기가 달라 붙은 것 같은 느낌의 장마철은 무언가 답답하고 불편합니다. 습기는 곰팡이 나 진드기의 발생 원인이 되고 있으며, 제습 및 제거를 할 부분이 많다고 생각 합니다만, 실은 식중독도 장마철인 5월부터 9 월경에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식중독은 고기나 생선을 날로 먹지 않고, 독이 있는 것을 먹지 않으면 괜찮겠지? 라고 생각하는 분도 계실지도 모릅니다만, 그것만이 식중독의 원인이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는 장마철에 많이 발생하는 식중독으로부터 예방법을 숙지하시고,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좋겠습니다.

장마철 식중독의 원인과 증상은?

식중독을 일으키는 원인은 세균에 의한 것과 버섯이나 복어 등에 들어있는 독을 섭취하는 것으로 나눠집니다만, 장마철 식중독의 대부분은 세균에 의한 것이 다수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장마철에는 기온이 높은데 창문을 밀폐하는 탓에 방안이 고온 다습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 고온 다습이야말로 세균의 번식을 증가시켜 버리는 가장 큰 요인 때문에 다른 시기에 비해 식품과 조리기구의 관리 등을 철저히 해야 합니다. 또한, 식중독에 걸리면 매우 심한 복통과 설사,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납니다. 증상이 나타나기까지의 시간은 식중독의 원인이 되는 식품 등을 섭취 한 후 0.5 시간 ~ 8일과 같이 다양하지만, 먹은 음식의 양이나 세균의 종류에 따라 크게 달라집니다.

장마철 식중독에 걸리지 않기 위한 예방법과 대책은?

장마철, 식중독을 일으키지 않기 위해서 식품 관리 및 조리 시 손씻기 등을 확실히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요리를 하기 전에 반드시 손을 씻는 것은 물론이지만, 조리 중에도 생고기 나 생선회 등에 닿으면 손을 씻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이 시기에는 가급적 고기 나 생선을 익혀 먹는 것도 식중독 예방에 효과적입니다. 식중독을 일으키는 주요 세균 인 살모넬라균과 포도상 구균 장내 비브리오 등은 65도 이상의 가열로 죽는 것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에 속까지 잘 익혀 재료를 가열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도시락 등 즉시 먹지 않는 식품을 관리 할 때 5도 이하에서 냉장 보관하는 것이 좋습니다. 테이블에 몇 시간 내버려 두는 것을 자제하고, 차내에 두었다가 음식을 먹는 것은 위험하므로 하지 맙시다.

식중독 때의 대처 방법! 병원은 무슨 과에 가면 좋을까?

식중독 일까? 라고 생각하면, 가능하면 토한 물건을 지참하고 병원을 진찰받는 것이 좋습니다. 그렇게 하면 식중독의 원인이 무엇이었는가 알게 되고, 새로운 감염자를 막는 효과가 있습니다. 토한 것이 없다면 먹은 물건이나 먹은 포장지 등으로도 괜찮습니다. 또한 병원에 걸리는 경우는 내과에 가는 것이 좋습니다. 구토 나 설사의 증상이 심한 것 같으면 소화기과도 상관없습니다.

장마철 식중독의 정리

식중독은 매우 가까이 있는 위협이지만, 올바른 지식과 예방법을 안다면 어느 정도 방지 할 수 있습니다. 올 여름도 무더위가 지속될 예정이므로 식중독에 걸리지 않도록 식품관리에 충분히 주의하십시오.

함께 읽으면 좋은 글

[생활의 발견] -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 [동서고속도로]

[생활의 발견] - 도로교통법 개정과 시행일

[여행 이야기] - 비오는날 데이트 추천 (실내편)

[생활의 발견] - 2017년 장마기간 예측일은 언제일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금전수) 돈나무 꽃이 피었다!

​정말 왕성한 줄기력(?)을 자랑하던 금전수 (돈나무)에 꽃이 피었습니다.


처음에는 작은 줄기와 같은 모양이었습니다. 그래서 '또 가지가 자라나보다' 했는데 아랫부분이 열리며 옥수수 같은(?) 특이한 모양의 무언가가 보이는 것이었습니다. ㅎㅎ 찾아보니 이게 돈나무 꽃이라고 하더군요. 살짝 징그러워 보이기도 합니다만 키운지 4개월도 안되서 꽃을 피우는 걸 보니 집 적응을 잘하고 있는 것 같아 내심 뿌듯 하네요 : )


​​특징은 이 돈나무 꽃은 수직으로 쭉 뻗는모양이 아니라 조금 올라오며 서서히 옆으로 휘며 피기 시작합니다. 마치 엉덩이를 뒤로 내밀며 허리를 숙이듯이 구부정하게 피어 오릅니다 ㅎㅎ 다른 줄기는 하늘무섭게 솓아 오르는데 꽃은 아래에서 소심하게 자리잡네요.


그리고 시간이 지나면 노란 부분이 주변의 잎사귀(?)랄 완전히 젖히고 모습을 드러냅니다! 이건 아무리 봐도 꼬X네요!!! 내눈!
그래도 돈나무에 꽃이 피면 돈벌일이 생긴다는 믿거나 말거나하는 소문이 있어 로또나 사러 가야겠습니다 ㅋ


돈나무가 꽃을 피우는 사이 스투키 화분에도 작은 싹이!? 이것도 꽃일까요~


신고

'집 꾸미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샤오미 로봇 청소기 개봉기  (0) 2017.06.29
(금전수) 돈나무 꽃이 피었다!  (0) 2017.06.15
Ikea Billy 책장 조립기  (0) 2016.11.10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 [동서고속도로]

한국도로공사에서 서울과 양양을 잇는 동서고속도로인 동홍천~양양(71.7㎞) 구간이 오는 6월 30일에 개통식을 한다고 발표했습니다!

현재 서울부터 동홍천까지는 개통이 되어 있었고, 드디어 나머지 구간을 완공하여 서울에서 속초까지 약 1시간 30분에 도착 할 수 있다고 하네요. 2004년 부터 착공을 했으니 약 13년이 걸렸습니다.


출처 : dongA.com

기존에는 속초를 가기 위해 인제를 거쳐 44번 국도를 통해서 갔었고, 대략 3시간 이상 걸렸던 것이 이젠 양양까지 동서고속도로를 이용하고 양양에서 속초로 올라가면 되는군요. 또한 기존의 제2영동고속도로를 이용해 동해로 가는 교통량이 분산될 가능성이 많아졌습니다. 매년 여름마다 동해를 가기위해 막혔던 것을 생각하면 확실히 숨통이 트일것 같네요. 다가올 평창 올림픽도 영향이 있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번 서울양양고속도로를 개통하면서 눈에 띄는 것 중에 하나는 바로 '내린천 휴게소'(강원 인제) 입니다. 국내 최초 고속도로위에 건설된 상공형 휴게소입니다. 도로위에 떠 있는 휴게소가 된다고 하네요. 물론 상,하행선 모두 사용가능하게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내린천 휴게소옆에는 1만 4000㎡의 생태습지공원이 있다고 합니다. 공원이 도로를 둘러싸고 있어 배기가스를 정화하는 역할도 기대하고 있다네요. 앞으로 이 습지 공원에 많은 구경거리를 만든다고 하니 동해여행에서 꼭 들렀다 가야 할 곳이 될것 같습니다.

이번 동서고속도로 개통으로 강원도의 생활이 한층 좋아질 것 같습니다. 실제 발표대로 1~2시간 생활권이 가능하게 된다면 경기도와 별 차이가 없을 정도가 되니까요. 여름에 동해를 더 자주 이용하게 될 것 같네요 : )

함께 읽으면 좋은 글

[여행 이야기] - 경치가 예쁜 카페 동작 노을카페

[생활의 발견] - 도로교통법 개정과 시행일

[생활의 발견] - 2017년 장마기간 예측일은 언제일까

[여행 이야기] - 중랑천 장미축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