닌텐도 스위치 게임 조이콘 컨트롤러 2인용 설정 방법

작년 출시 때 직구해서 1차로 구매했던 닌텐도 스위치.
덕분에 누구보다 빨리 젤다를 플레이 했었지만 초기불량인 좌측 조이콘 불량에 당첨 ㅜㅜ
게다가 초기라 아무런 메뉴얼도 없이 멘땅에 헤딩격으로 배워왔던 설정법들 (특별한 건 없었지만...)

여튼 A급 게임(?)에서는 조이콘을 본체에서 분리 시키거나 합체 시키거나 하는 경우 자동으로 인식해서 게임을 정지 시키며 컨트롤러 재설정을 물어 봅니다.

예를 들면 마리오 카드를 하는 도중에 컨트롤러를 분리 하면 이렇게 뜹니다.

이렇게 떠야 정상이지만 일부 게임들은 이렇게 자동으로 변경이 되지 않고 초기 게임을 실행할 때의 컨트롤러 상태로 계속 이어집니다.

제가 구매했던 킹오파 98을 예로 들어 보죠.

조이콘을 합친 상태로 실행 후 게임 중간에 조이콘을 분리 해도 설정 팝업이 뜨지 않습니다. 상당히 불편합니다. ㅜㅜ

아마 snk게임은 전부 이런 상태일 것 같습니다. 에뮬이라...

결국 해결법은 제가 아는 것은 단 한가지 

홈메뉴 복귀 - 컨트롤러 - 체인지 그립 오더 - 다시 게임으로 진입 입니다...


우측 컨트롤러 홈버튼을 눌러 복귀 - 아래 메뉴에 controllers


Change Grip/Order


설정 완료 후 다시 게임 진입

게임 속에서 컨트롤러 변경이 지원 되는 게임은 각각 설정법이 다르기 때문에 게임에 맞춰서 알아 두셔야 합니다.

예를들면 마리오 카트 8 는 + 또는 - 버튼으로 설정을 변경할 수 있고, 뿌요뿌요테트리스는 SL버튼입니다.

대전 게임에서는 컨트롤러 변경이 게임 내부에서 설정을 할 수 있어야 편한데 왜 이렇게 신경을 안쓰는지 모르겠네요. 생각보다 너무 불편합니다.

친구와 가볍게 한판하려면 설정을 해 놓고 게임을 실행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네요. 반대로 게임 도중에 친구와 대전하려면 게임을 나와서 변경해야하는...

여튼 참고하세요~ : )


(금전수) 돈나무 번식 성공

작년 가을 쯤 번식을 위해 무자비하게(?) 잘라내 버린 돈나무 ㅜ 밑둥만 남은 채 폐허처럼 남겨져 버렸습니다.
한번 화분을 정리해 줘야 하는데 정신이 없어 그냥 방치했었죠. 나름 꽃도 폈던 녀석인데...


횡~ 한 돈나무 (금전수)

돈나무 (금전수)는 꺾꽂이와 잎꽂이로 번식을 시키죠. 그래서 저도 가지치기를 해서 줄기를 번식시켰고, 덤으로 잎들도 조금 떼어 번식을 시켜봤습니다. 대략 반년 6개월 정도가 지나 현재 번식시킨 결과 입니다.


보시다시피 날카롭게 잘려져 있던 줄기에 뿌리가 길게 자라나고 그 사이에 조그만 혹 같은게 보입니다! 잎번식은 다 망해서 치워버렸고 ㅜㅜ 이렇게 줄기들은 튼튼하게 자라나고 있네요. 저 혹같은 것(구근)이 오래 지나면 감자처럼 커진다고 합니다. 그때까진 더 물에서 키우고 있으면 된다는 군요.

물꽃이는 직사광선에 두면 물에 이끼가 껴 지저분해 지더군요. 될 수 있으면 반그늘에 두는 것이 바람직 합니다 :)

줄기들이 생각했던 것보다는 빨리 자라나지 않아 아쉬웠는데 그래도 무사히 잘 크고 있어 뿌듯하네요


돈나무가 보기와는 다르게 다육식물이라 물도 조금만 줘도 되고 건조한 상태로 길러야 하니 게으른 사람에게도 안성맞춤 ㅋㅋ

반그늘에서 적당히 잘크는 녀석이라 자취생들이 기르기도 좋을 듯!? 선물하기도 괜찮고 가격대도 나쁘지 않은 국민 식물 입니다 ㅋ


''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전수) 돈나무 번식 성공  (0) 2018.05.09
샤오미 로봇 청소기 개봉기  (0) 2017.06.29
(금전수) 돈나무 꽃이 피었다!  (0) 2017.06.15
Ikea Billy 책장 조립기  (0) 2016.1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