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S 웹번역 microsoft translator

구글번역, 네이버 파파고 등 많은 번역 프로그램이 생겨 외국어의 부담이 점점 줄어드는 요즘입니다. (아직 멀었지만...) 개인적으로 iPhone의 번역어플 중 자주 사용하는 건 Microsoft Translotor입니다. 특히 활용이 많은 부분은 Safari에서 Web 페이지를 번역할 때입니다.


▲microsoft translator 왜 하필이면 일영변환 아이콘일까?

표시 중의 Web 페이지를 즉시 번역

해외의 Web 페이지에서 조사를 하고 있을 때, 보고 있는 문장을 페이지에서 바로 번역하고 싶은 것이 있습니다. 그럴때 iPhone Safari액션 버튼 (공유 등을 위한 버튼)에서 웹번역 기능을 이용하여 간단한 조작으로 번역이 가능합니다.


▲ 사파리의 웹페이지 아래에 있는 액션버튼을 클릭.


▲'기타'를 클릭해서 추가로 어플연동이 가능합니다.


▲지원하는 어플 목록이 표시 되어 있습니다. microsoft translator를 활성화 해 줍니다.


▲액션 버튼 밖에 사용할 수 있도록 표시가 됩니다.


▲번역 전(좌측)과 번역 후(우측)

개인적으로 구글번역이 좀 더 좋은편이지만 일본어는 microsoft translator가 나쁜편이 아니군요. 영어도 잘 되는 편입니다 : )

hint 번역 대상언어 변경법

Microsoft Translator를 시작하고 Safari 번역 언어 설정을 변경하면 번역 대상 언어를 변경할 수 있습니다.


톱니 바퀴 아이콘을 누릅니다


Safari 번역 언어를 누르고 번역 대상 언어를 선택합니다.

'한국어'로 설정해 두면 웹번역 언어가 한국어로 자동번역이 됩니다. 예를 들어 번역 대상 언어를 영어로 설정하면 한국어의 Web 페이지를 영어로 번역 할 수 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윈도우10 메모장 유용한 팁 2가지

윈도우10에 기본으로 내장되어 있는 메모장. 특별히 화려한 기능은 없지만 급할때 빨리 열어서 사용할 땐 이만한게 또 없죠. ㅎㅎ 오늘은 윈도우10 메모장을 좀 더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타임스탬프에 대한 2가지 팁을 알려드리고자 합니다.

*윈도우10 이하 버전의 메모장도 동일한 기능 포함


▲친숙한 윈도우 메모장

타임스탬프 자동완성기능

먼저 타임스탬프란 글을 작성한 시간을 기록해서 효율적으로 메모를 작성하며 참고하기 좋은 기능입니다. 메모를 작성하고 타임스탬프를 사용하게 되면 글 끝에 (오전 11:56 2017-06-26)과 같은 기록일에 관한 도장이 찍히게 되죠.

첫 줄에 ".LOG"를 작성하면 메모장을 열 때마다 타임 스탬프를 자동입력

메모장에서 만든 파일의 첫 줄에 ".LOG"를 입력 (영문 대문자) 해두면 파일을 열 때마다 마지막 줄에 "12:00 2016/06/26"같이 날짜가 자동으로 입력되며 날짜가 있는 줄 아래로 커서가 이동합니다. 작업 기록을 가지고 있는 경우에는 시간을 확인하고 기록하는 수고가 필요 없어 매우 편리합니다.


▲이렇게 상단에 ".LOG"를 입력해 놓으면


▲다음에 파일을 열었을 때 아래에 날짜기록이 남게 됩니다. 커서도 날짜 아래로 이동되어 있죠.

F5키로 언제든지 타임 스탬프를 입력

F5 를 누르면 커서가 있는 위치에 현재의 타임 스탬프가 입력됩니다. 이 것을 이용하면 하나의 메모장에서 시간을 기록하면서 메모를 활용 할 수 있습니다.

간단한 팁이지만 저도 이 기능을 알게 되면서 업무에 상당히 효율적으로 사용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여러장 펼쳐서 파일을 따로 보관하던 메모장 사용 습관이 많이 바뀌었습니다. 메모에 시간이 기록이 되어 있어 특별한 메모가 있더라고 언제 있었던 일인지 잊어 버리지 않게 되었죠 : ) 사용해 보시고 더 알차게 윈도우10 메모장을 사용 하시기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indows 10과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의 크로스 기능

android 스마트 폰에서 수신 받은 전화로 Windows에서 "지금 받을 수 없다!" 등 텍스트 회신이 가능.
미리보기 버전의 Windows 10에서 구현의 크로스 장치 기능

Microsoft517Windows 10 Insider PreviewPC를 위한 최신 빌드 Build 16199 "Fast ring에 공개했습니다.

이번 빌드는 Windows 10 PCAndroid 스마트 폰을 연계를 강화시키는 알림 기능이 구현되어 있으며, Android 스마트 폰을 사용하는 Windows 10 사용자를 위한 편의성을 높여주는 기능들이 있습니다.

이 기능은 개인 비서 Cortana의 알림을 사용한 것으로, Android 스마트 폰에 Cortana 응용 프로그램을 설치하고 장치 사이의 알림을 활성화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Android스마트 폰에 전화가 왔을 때에, Windows 10의 데스크탑 상에 누구의 전화인지 등의 알림이 표시되어 PC에서 텍스트에 의한 답장이 가능하게 되어 있어 "지금 회의 중이라 전화를 받을 수 없습니다" 라고 하는 일 중에 온 전화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기능입니다.

다만 Google Play스토어의 Cortana앱은 제공 지역에 제한이 있어서, 확인이 요구 됩니다. 편리할 것 같은 기능인 만큼 가을 등장 예정으로 알려진 "Fall Creators Update"의 제공 시기에서의 대응이 기대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MP3 특허 라이센스가 종료
출처 : AVWATCG http://av.watch.impress.co.jp/docs/news/1059708.html


오디오 코덱 'MP3'를 개발한 독일 FraunhoferTechnicolorMP3 관련 특허와 FraunhoferTechnicolor 양사의 MP3 관련 소프트웨어 라이센스 프로그램이 423일에 종료했다고 밝혔다. Fraunhofer"20년간 전세계의 사실상 오디오 코덱으로 이용을 지원했다 라이선시(licensee)에게 감사한다"고 했다.

MP3는 여전히 소비자에게 지지를 받고있는 코덱이며 앞으로도 이용 될 것으로 생각되지만, Fraunhofer 미디어 서비스가 스트리밍이나 텔레비전 및 라디오 방송이 되고 있기 때문에  비트율, 고음질의 AAC 차세대 MPEG-H 역할을 맡을 것이라 내다 봤다.

FraunhoferMP3의 역사를 되돌아 보는 사이트 ‘mp3 history'도 공개하고 있다. 프리드리히 알렉산더 대학교에서 기초 연구를 바탕으로 1987년에 동대학과 Fraunhofer가 공동으로 개발하여 1991년에 MPEG (Moving Picture Expert Group)에서 MPEG-1 Layer3로 규격화, '95 년에는 MPEG Layer3 파일 확장하여 "mp3"로 정했다.

'96년에는 무료 MP3 인코더가 유통되어 인터넷에서의 이용이 확대. 일반기기에서는 1998년에 한국의 MPMAN 및 미국의 Diamond Multimedia에서 RIO 등의 MP3 플레이어가 등장 해, MP3의 상업적 이용을 확대했다.

*추억의 MPMAN... 첫 MP3플레이어로 구매했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ㅜㅜ 32MB에 MP3파일 7~8개 넣고 좋아했던 기억이 ㅜㅜ*


MPMAN의 추억...

함께 읽으면 좋은 글

[이것저것] - 최고의 분할 인쇄 프로그램 Posteriza

[IT 이야기] - 애플스토어 반품 및 환불 정책 14일로 변경

[이것저것] - Google의 AutoDraw 사용기

[GAME/GAME 이야기] - NES Classic Edition 생산 종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애플스토어 반품 및 환불 정책 14일로 변경
출처 : 애플 코리아

기존의 정책은 30일 이내에 제품의 반품과 환불이 가능했었죠. 하지만 이번에 14일로 변경 되었습니다.
추측이지만
11월 한국에 애플스토어가 개장하게 되면서 스토어가 있는 국가의 기본 정책인 14일로 조정되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비록 정책변경이 되지만 정식 애플스토어가 생기면서 받게 되는 혜택이 더 클 가능성이 높으므로 걱정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