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6 액정 자가수리를 해보자

회사 동료에게 우연히 운좋게 얻은 아이폰 6. 사용하던 중 떨어 뜨려 액정이 박살이 났고, 액정이 반파 되었습니다. 그 후로 터치가 제멋대로 움직이고, 도저히 사용할 상태가 아닌 관계로 집에 고이 모셔뒀다는 군요. 최근에 제가 쓰던 아이폰 5s를 배터리 교체를 하며 근거없는 자신감(?)이 생긴 관계로 직접 수리해서 써도 된다는 허락을 받고 가져오게 되었습니다. 공식 AS는 195000원 정도 한다는 군요... 너무 비싸고 어차피 1~2년 정도 사용 목적이라 쇼핑몰의 싸구려 액정을 구매 했습니다.

액정은 3~4만원대에 구매가 가능하네요. 주의 할 부분은 판매하는 종류가 2가지입니다.

1.패널만 판매 - 홈버튼, 카메라 모듈, 방열판 등이 포함되지 않은 순수 패널.

2. 터치 아이디를 위해 필요한 홈버튼을 제외한 나머지가 포함되어 있는 제품. 이렇게 두종류 였습니다. 전 기존 부속품이 괜찮은 관계로 패널만 구매 했습니다. 깔끔하게 배송되었네요. ㅎㅎ

무섭게 박혀있는 메이드인 차이나 ㅋㅋ 사제티가 팍팍 나네요.

상판 분리하는건 생각보다 쉽네요. 홈버튼 위를 살짝 당겨 들어 올리고 아래 틈을 서서히 벌린다고 생각하며 했더니 부드럽게 열립니다. 5s는 홈버튼이 본체와 붙어 있어서 이렇게 들었다가는 큰일나죠. 확실히 6는 편하군요. 나머지는 ifixit을 보며 차근차근 분해 했습니다. ifixit 짱!

액정이 깨진 관계로 유리 부스러기가 떨어지지 않도록 조심해서 분해 완료 했습니다. 이제 홈버튼,카메라,수화모듈,방열판 순으로 분해하고 새 액정에 붙이고 다시 역순으로 조립했습니다.

완전히 조립하기 전에 기본적인 테스트를 확인 해 본 후 마무리 하는게 좋습니다. 아니면 전부 다시 분해해야 하는 사태가 ㅎㅎ 액정살때 받은 드라이버는 싸구려라 확실히 빡빡해진 나사를 풀기에 불편해 좀더 고급(?) 드라이버로 마무리 했습니다. 사진에서는 완벽해 보이지만... 확실히 본체와 액정사이의 이어짐이라던가 두깨감 파지감 등 미묘하게 차이가 있습니다. 제가 구매한 액정의 상태의 문제일 수도 있습니다. 다행히도 액정의 상태는 괜찮네요.

사진에선 역시 잘 안보이지만 정말 사~알짝 높습니다. 두깨가. 제가 잘못 끼운건가 해서 확인 해 봤지만 결합은 잘못된 부분이 없더군요. 아쉽지만 써야죵.

깔끔하게 잘 나오네요 ㅎㅎ 5s에 비해 성능차이가 크게 나지 않는 아이폰 6지만 화면이 커지니 시원시원하네요. 터치아이디도 잘되고 전화, 카메라 전부 정상작동합니다. 길고 짧은 나사만 정확히 조립하고 케이블 결합 정도면 신경쓰면 크게 어렵지 않은 액정 교체인 것 같네요.

어디까지나 제 기준이라 자신 없으신 분은 공식 또는 사설 AS를 사용하시는게 나을 수도 있습니다. 자가수리는 잘되면 싸게 고치게 되지만 실패 할 경우 책임질 수 없기 때문이죠 :)

함께 읽으면 좋은 글

[GAME/GAME 이야기] - 라즈베리 파이 기반의 초소형 수퍼패미컴

[IT 이야기] - [애플] 아이폰 7 Product RED 출시

[IT 이야기] - [애플]아이패드(9.7인치)를 공개

[GAME/GAME 이야기] - 플레이스테이션3가 출하종료 예정.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것저것' 카테고리의 다른 글

최고의 분할 인쇄 프로그램 Posteriza  (0) 2017.05.17
Google의 AutoDraw 사용기  (0) 2017.04.17
아이폰 6 액정 자가수리를 해보자  (0) 2017.04.16
슈퍼마리오 저금통  (0) 2017.04.14
UHD방송을 알아보자  (0) 2017.04.03
걱정인형 이야기  (0) 2017.03.31